조회 수 1083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직장 생활에선 CEO부터 말단 직원까지 거짓말을 밥 먹듯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 생활의 거짓말에 대한 최근 설문조사는 직장에서 어떤 거짓말들을 하는지 보여준다.
잡코리아가 지난 4월 남녀 구직자 10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10명 중 8명이 “면접 볼 때 거짓말을 했다”고 답했다. 구직자들이 가장 많이 했던 거짓말은 ‘입사 지원 동기’(44.9%)였고, ‘직무 관련 경험’(28.0%)이 뒤를 이었다.전 직장의 연봉에 대해 조금 부풀려 이야기했다는 응답자도 26.8%로 나타났다. 이어 ‘희망연봉’(16.5%), ’경력 년수’(16.4%), ‘이성 친구 유무’(9.2%), ‘입사지원 횟수'(9.1%), '외국어 실력'(8.9%) 순이었다.

그렇다면 면접관들은 거짓말이라는 사실을 모를까. 사람인이 지난 8일 기업의 인사담당자 36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64.4%가 “구직자의 거짓말을 알아차린다”고 답했다. 이들이 구직자의 뻔한 거짓말로 꼽은 것은 ‘연봉 액수는 중요하지 않다’(66.1%)가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뽑아만 주면 무엇이든 하겠다’(50.6%), ‘이 회사에 뼈를 묻겠다’(46.8%), ‘야근·주말 근무도 무관하다’(40.3%), ‘최우선순위는 회사다’(29.2%), ‘회사의 비전이 이상적이다’(21%), ‘긴장해서 능력의 반밖에 못 보여줬다’(12.9%), ‘떨어져도 재지원한다’(11.2%) 순이었다.

 

입사했다고 끝이 아니다. 회사에서도 거짓말을 밥 먹듯이 해야 한다. 지난해 잡코리아가 직장인 1208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93%가 “회사에서 거짓말을 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가장 많이 한 거짓말은 ‘회사를 그만두겠다’(41.8%)였다. 2위는 ‘언제 한번 밥(술) 먹자’(37.1%)로 조사됐다.

이어 ‘집에 일이 있어서’(34.5%), ‘몸이 안 좋아서’(30.7%), 상사가 내린 지시가 이해되지 않아도 ‘네, 알겠습니다’(28.5%), ‘출근길에 차가 막혔다’(21.4%), ‘거의 다 됐습니다’(18.1%), 귀찮게 하는 상사의 심부름에도 ‘괜찮습니다’(16.8%), ‘요즘 일이 많아서 바빠 죽겠어요’(15.8%), ‘역시(부장, 팀장)님이십니다’(15.7%) 순이다. 직장인들은 주로 근무 태도와 관련해서 상사에게 거짓말을 많이 했다. 거짓말하는 동료나 부하직원을 보면 “알지만 그냥 넘어간다”고 답한 응답자가 68.5%에 달했다. 대부분의 직장인들이 알면서도 모르는 척 서로 속고 속이는 것이다.

한편 CEO도 직원들에게 거짓말을 하기는 마찬가지다. 스카웃이 조사한 바에 따르면 1위는 ‘이 회사는 다 여러분들 것입니다’(25.2%), ‘내년 한 해만 더 고생하자'(21.1%)', '연봉 못 올려줘서 늘 미안해'(13.9%), '우리 회사는 미래가 있으니 다른 생각하지 말게'(12.3%), '사람 하나 더 뽑아줘야 하는데'(8.9%) 순이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24 뉴스 홍성수 (코리홍) - 유니콤시스템스 대표 베벨리힐스 대표 저택 한인 갑부 1 file 2011.07.11 13991
23 뉴스 포에버21 (Forever21) 창업한 장도원· 장진숙 부부 4 file 2011.11.21 16494
22 뉴스 페이스북 Whats app $19 Billion에 인수 file 2014.02.20 4104
21 뉴스 팩스 외판원서 1조원 SPANX 여성 CEO 비결…엉덩이? 1 file 2012.04.28 9115
20 뉴스 직장인 수명 연장 방법 6가지 file 2013.06.27 9168
» 뉴스 직장인 가장 많이 하는 거짓말 4 2011.06.16 10831
18 뉴스 일본 최고 부자 '유니클로' 야나이 회장 1 file 2012.05.25 28572
17 뉴스 인터넷 리소스 추천링크 1 2011.05.09 25186
16 뉴스 워드프레스 - 공짜로 뿌렸더니… 최고 SW 되더라 file 2012.04.28 9772
15 뉴스 역이민을 꿈꾸는 한인들이 늘고 있다. 2011.05.09 9760
14 뉴스 아마존 프라임 무료로 쓰는 방법 2015.01.18 2016
13 뉴스 스마트폰을 가지고 한국에 갈때 로밍 요금 폭탄 주위 2011.05.05 11647
12 뉴스 미국내 취업정보 2 2011.05.09 11318
11 뉴스 미국 직장인 70% "현 직장에 불만" file 2013.06.26 9150
10 뉴스 미국 영주권 포기해도 미국 연금 받을 수 있다 2013.07.17 9527
9 뉴스 로빈후드 미국주식 주식앱 가입시 무료 주식 1주 file 2017.04.18 1094
8 뉴스 노숙 생활하며 하버드대에 합격한 한인학생 강찬 1 file 2013.07.11 9055
7 뉴스 낮은 월 페미먼트로 주택 구입 가능한 10개 도시 2011.05.09 9442
6 뉴스 김미양 "단 한 가지,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다." file 2014.01.17 4265
5 뉴스 美국세청이 한국에 있는 내 계좌를 들여다본다고? 2013.08.04 8660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