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INSURANCE
QUOTES

 
Auto Insurance
 
Home Insurance
 
Health Insurance
 
Life Insurance
 



조회 수 285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자주 틀리는 한글 맞춤법 톱 15
 
1. 요/오
"꼭 답장 주십시요.", "수고하십시요" 이런 말들은 
모두 마지막의 "요"를 "오"로 바꿔 써야 맞습니다. 
반면, "꼭 답장 주세요", "수고 하세요"에서는 "요"가 맞는데, 
세상만사가 그렇듯이 원리를 따지면 복잡하니 간단히 암기합시다. 
말의 마지막에 "-시요"를 적을 일이 있을 때는 꼭 "-시오"로 바꿔 씁시다.
 
2. 데로/대로
"부탁하는 데로 해 주었다", "시키는 데로 했을 뿐"은 틀린 말입니다. 
"데로"를 "대로"로 고쳐야 맞습니다.
그러나 모든 "데로"가 다 틀리는 것은 아닙니다.
"조용한 데로 가서 얘기하자"의 경우는 "데로"가 맞습니다. 
둘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장소를 나타내는, 즉 "곳"으로 바꿔 말이 되는 곳은 "데로", 
이외의 경우에는 "대로"로 씁니다.
 
3. 음/슴
언젠가부터 모든 "-읍니다"가 "-습니다"로 바뀌었습니다. 
그러자 응용력이 뛰어난 많은 분들이 이 원리를 적용해 
"밥을 먹었음"을 "밥을 먹었슴"으로 쓰기 시작하였습니다. 
실로 통탄할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사슴", "가슴"등의 명사 말고 말 끝이 "슴"으로 끝나는 경우는 없으니, 
말 끝을 "음"으로 바꿔 말이 되면 무조건 "음"으로 적읍시다.
 
4. 으로/므로
많이 틀리면서 외우기도 상당히 어려운 고난도 기술입니다. 
어려움이 있더라도 꼭 연마해 두시기 바랍니다. 
일단 맞게 적은 예를 봅시다.
"부재중이므로 전화를 받을 수 없습니다." → "때문에"의 뜻일 때는 "므로"
"편지를 보냄으로 대신한다." → "-는 것으로"의 뜻일 때는 "ㅁ+으로"
따라서 "바쁨으로 깜박 잊었다"라든지, "혼잡함으로 후문을 이용해 주십시오"는 
다 "므로"로 바꿔써야 합니다. 
이 둘을 확실히 구별하는 방법은, 
"때문에"로 바꾸어 말이 되는지 보는 것입니다. 
된다면 무조건 "므로"로 적어야 맞습니다.
 
추가정보 :
"그러므로" → "그렇기 때문에"
"그럼으로" → "그러는 것으로"
"이을 하므로 보람을 느낀다" → "일을 하기 때문에 보람을 느낀다"
"일을 함으로 보람을 느낀다" → "일을 하는 것으로 보람을 느낀다"
 
5. 되다/돼다
우리말에 "돼다"는 없습니다. 
"돼"는 "되어"를 줄인 말이므로, 
풀어보면 "되어다"가 되므로 말이 안 된다는 것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
반면, "됐다"는 "되었다"이므로 맞는 말입니다. 
흔히 틀리는 경우가 "돼다", "돼어"등이 있는데, 
감별하는 방법은 일단 "돼"라고 적으려 시도를 하면서, 
"되어"로 바꾸어 보면 됩니다.
"됐습니다" → "되었습니다"
"안 돼" -→ "안 되어"
(늘 줄여놓는 말만 써서 좀 이상해 보이지만 원형 대로 쓰면 이렇습니다.)
"ㄷ습니다" → "되었습니다"가 말이 되므로 "돼"로 고쳐야 하는 말.
"다 돼어 갑니다" → "다 되어어 갑니다" ×
"안 돼어" → "안 되어므로"
 
6. 안/않
부정을 나타낼 때 앞에 붙이는 "안"은 "아니"의 줄임말입니다. 따라서 "안 먹다", "안 졸다"가 맞는 말입니다. 역시 부정을 나타내는 "않"은 "아니하-"의 줄임말입니다.이 말은 앞말이 "무엇무엇하지"가 오고, 그 다음에 붙어서 부정을 나태냅니다. "안 보다" → "아니 보다""안 가다" → "아니 가다""보지 않다" → "보지 아니하다""가지 않다" → "가지 아니하다" "않 보다" → "아니하- 보다" ×"않 먹다" → "아니하- 먹다" ×"뛰지 안다" → "뛰지 아니" ×"먹지 안다" → "먹지 아니" × 이것을 외우려면, 부정하고 싶은 말 앞에서는 "안", 뒤에서는 "않"으로 생각하면 좋습니다.
 
7. 한글 자음이름
영어의 알파벳은 알면서 한글 자음은 제대로 모른다면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이는 지식 이전에 국어를 쓰는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아야 할 상식이기 때문입니다.
ㄱ-기역 ㄴ-니은 ㄷ-디귿 ㄹ-리을 ㅁ-미음 ㅂ-비읍 ㅅ-시옷 ㅇ-이응 ㅈ-지읒 ㅊ-치읓 ㅋ-키읔 ㅌ-티읕 ㅍ-피읖 ㅎ-히읗 이 중에서도 특히 'ㅌ'은 많은 분들께서 '티긑'으로 발음합니다. '티긑'이 아니라 '티읕'입니다.
 
8. [~오] 와 [~요]
"종결형은 발음이 ∼요로 나는 경우가 있더라도 항상 ∼오로 씁니다. 돌아가시오, 주십시오," "멈추시오 등이 그 예입니다. 하지만 연결형은 ∼요를 사용해야 합니다. 예를 들면,「이것은 책이요, 그것은 펜이요, 저것은 공책이다.」의 경우에는 요를 써야 한다는 말입니다. "
 
9. [∼이] 와 [∼히]
"깨끗이, 똑똑히, 큼직이, 단정히, 반듯이, 가까이 등의 경우 ∼이로 써야 할지 ∼히로 써야 할지 " "구분이 잘 안 됩니다. 원칙은 없지만 구별하기 쉬운 방법은 ∼하다가 붙는 말은 ∼히를, 그렇" 지 않은 말은 ∼이로 쓰면 됩니다. 그러나 다음에 적어 놓은 말은 ∼하다가 붙는 "말이지만 ∼이로 써야 합니다. 깨끗이, 너부죽이, 따뜻이, 뚜렷이, 지긋이, 큼직이, 반듯이,"
"느긋이, 버젓이 등입니다."
 
10. [며칠] 과 [몇일]
"오늘이 며칠이냐? 라고 날짜를 물을 때 며칠이라고 써야 할지, 아니면 몇 일이라고 써야 하는지 몰라서 망설이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때의 바른 표기는 며칠입니다. 몇 일은 의문의 뜻을 지닌 몇 날을 의미하는 말로 몇 명, 몇 알, 몇 아이 등과 그 쓰임새가 같습니다."
10일 빼기 5일은 몇 일이죠? 와 같은 표현이 바로 그것입니다.
'몇 월 몇 일'로 쓰는 경우도 많으나 바른 표기는 '몇 월 며칠'로 써야 합니다.
 
11. [∼로서] 와 [∼로써]
이 ∼로서와 ∼로써의 용법도 꽤나 혼동되는 것 중에 하나입니다. ∼로서는 자격격 조사라고 "하고, ∼로써는 기구격 조사라고 합니다. 예를 들어 「그는 회사 대표로서 회의에 참석했다.」라는 문장에서 쓰인 '대표로서'는 움직임의 자격을 나타내는 말입니다. 이 자격이란 말은 좀더 세분하면 지위·신분·자격이 됩니다. 따라서 여기서는 '대표라는 자격'으로 쓰인 경우입니다.
또 「우리 회사는 돌로써 지은 건물입니다.」라는 문장에서 쓰인 '돌로써'는 움직임의 도구가 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 도구란 말도 세분해 보면 도구·재료·방편·이유 등이 됩니다.
그러므로 여기서는 '돌을 재료로 하여'라는 뜻으로 쓰였습니다. 가끔 문장 가운데 「그는 "감기로 결근하였다.」와 같이 ∼서나 ∼써를 생략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때에는 ∼서나" ∼써를 붙여 보면 그 뜻이 명확해집니다. 위의 예문에는 이유를 나타내는 ∼써를 붙여 '감기로써'가 바른 말입니다.
 
12. [∼므로] 와 [∼ㅁ으로]
∼므로와 ∼ㅁ으로도 흔히 잘못 쓰이는 말입니다. ∼므로는 하므로/되므로/가므로/오므로 "등과 같이 어간에 붙는 어미로, ∼이니까/∼이기 때문에와 같은 '까닭'을 나타냅니다."
이와는 달리 ∼ㅁ으로는 명사형 ∼ㅁ에 조사 으로가 붙은 것으로 이는 ∼는 것으로/∼는 일로와 같이 '수단·방법'을 나타내는 말입니다.
그는 열심히 공부하므로 성공하겠다.」와 「그는 아침마다 공부함으로 성공을 다졌다.」를 "비교해 보면, 전자는 ∼하기 때문에의 이유를 나타내는 말이고, 후자는 ∼하는 것으로써의" 뜻으로 수단·방법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13. [더욱이] 와 [더우기]
글을 쓰는 작가들도 아직까지 이 단어를 잘못 쓰는 분들이 많더군요. 종래의 맞춤법에서는 "'더우기'를 옳은 철자로 하고, 그로부터 준말 '더욱'이 나온 것처럼 설명했던 것인데, 새 맞춤법에서는 그와 반대의 입장을 취한 대표적인 것입니다. 그러니 이제는 '더욱이'로 써야 합니다.
"이 '더욱이'라는 부사는 '그 위에 더욱 또'의 뜻을 지닌 말로서, 금상첨화(錦上添花)의 경우" "에도 쓰이고, 설상가상(雪上加霜)의 경우에도 쓰이는 말입니다."
이 쓰임과 같은 대표적인 것 가운데 '일찍이'도 있습니다. 이것도 종전에는 '일찌기'로
쓰였으나 이제는 '일찍이'로 써야 합니다.
 
14. [∼던] 과 [∼든]
"∼던과 ∼든도 많은 혼란이 일고 있는 말입니다. 간단하게 표현하면, ∼던은 지난 일을" "나타낼 때 쓰는 말이고, ∼든은 조건이나 선택을 뜻하는 말입니다."
"예를 들면 「꿈을 그리던 어린 시절」,「그 책은 얼마나 재미가 있었던지.」의 예문은 둘 다" "과거를 회상하는 말이므로 ∼던을 사용해야 하고, 「오든 말든 네 마음대로 해라.」,「눈이 오거든 차를 가지고 가지 마라.」의 경우는 조건·선택을 나타내므로 ∼든을 써야 합니다.
 
15. [∼ㄹ게] 와 [ ∼ㄹ께]
"이 경우는 ∼줄까?, ∼뭘꼬? 등과 같은 의문 종결어미는 'ㄹ소리' 아래의 자음이 된소리가 납니다. 이때에만 된소리로 적으면 됩니다. 그러나 ∼할걸, ∼줄게 등과 같은 종결어미는" 1988년의 한글맞춤법에서 예사소리로 적어야 한다고 규정을 바꾸었답니다. 그러니「그 일은 "내가 할게.」,「일을 조금 더 하다가 갈게.」로 써야 바른 표기입니다."
출처: http://shuji.egloos.com/724701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44 영문 메시지 이메일 답장하는 것을 깜빡했을 때 영문 메시지 2014.07.31 2717
443 잡동사니 회사에서 잘리는 경우 10가지 2014.07.25 2442
442 잡동사니 직장상사(보스)가 싫어하는 말 베스트 4 2014.07.25 1811
441 좋은글 직장상사(보스)에게 해서는 안될 말 2014.07.25 1762
440 비자 14세 이전에 영주권을 받은 아이의 경우 영주권 갱신에 대한 문의 1 2014.07.25 2286
439 비자 무비자로 입국한 딸을 공립 초등학교에 보낼 수 없나요? 1 2014.07.25 2285
438 좋은글 첫직장 잘 구하는 20가지 비결 2014.07.20 1824
437 직장 구직시 영문 카버레터 샘플 2014.07.20 3303
436 잡동사니 비행기 티켓 저렴하게 구매하는 방법 4가지 2014.07.19 2009
435 비자 시민권 신청 서류 제출한 후에 해외여행 가능한가요? 1 2014.07.19 2846
434 좋은글 나이들면 후회하는 것들 2014.07.08 2046
433 좋은글 대화의 기술 50가지 2014.07.07 1949
432 좋은글 게으름에서 벗어나는 7가지 열쇠 2014.07.07 1882
431 좋은글 좋은 책을 읽어야 할 이유 50가지 2014.07.07 1948
430 좋은글 영감을 주는 50가지 아이디어 2014.07.07 1977
429 좋은글 성공을 위한 '목표 목록' 기법 2014.07.07 1984
428 좋은글 인간관계에 관한 명언 모음 2014.07.07 3121
» 한글 자주 틀리는 한글 맞춤법 톱 15 2014.07.04 2854
426 강의 직장인을 똑똑하게 만들어주는 웹사이트 19개 소개 2014.07.04 5490
425 건강 히스테리성 인격장애 진단기준 2014.06.28 23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8 Next
/ 28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