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INSURANCE
QUOTES

 
Auto Insurance
 
Home Insurance
 
Health Insurance
 
Life Insurance
 



조회 수 1079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직장 생활에선 CEO부터 말단 직원까지 거짓말을 밥 먹듯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 생활의 거짓말에 대한 최근 설문조사는 직장에서 어떤 거짓말들을 하는지 보여준다.
잡코리아가 지난 4월 남녀 구직자 10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10명 중 8명이 “면접 볼 때 거짓말을 했다”고 답했다. 구직자들이 가장 많이 했던 거짓말은 ‘입사 지원 동기’(44.9%)였고, ‘직무 관련 경험’(28.0%)이 뒤를 이었다.전 직장의 연봉에 대해 조금 부풀려 이야기했다는 응답자도 26.8%로 나타났다. 이어 ‘희망연봉’(16.5%), ’경력 년수’(16.4%), ‘이성 친구 유무’(9.2%), ‘입사지원 횟수'(9.1%), '외국어 실력'(8.9%) 순이었다.

그렇다면 면접관들은 거짓말이라는 사실을 모를까. 사람인이 지난 8일 기업의 인사담당자 36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64.4%가 “구직자의 거짓말을 알아차린다”고 답했다. 이들이 구직자의 뻔한 거짓말로 꼽은 것은 ‘연봉 액수는 중요하지 않다’(66.1%)가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뽑아만 주면 무엇이든 하겠다’(50.6%), ‘이 회사에 뼈를 묻겠다’(46.8%), ‘야근·주말 근무도 무관하다’(40.3%), ‘최우선순위는 회사다’(29.2%), ‘회사의 비전이 이상적이다’(21%), ‘긴장해서 능력의 반밖에 못 보여줬다’(12.9%), ‘떨어져도 재지원한다’(11.2%) 순이었다.

 

입사했다고 끝이 아니다. 회사에서도 거짓말을 밥 먹듯이 해야 한다. 지난해 잡코리아가 직장인 1208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93%가 “회사에서 거짓말을 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가장 많이 한 거짓말은 ‘회사를 그만두겠다’(41.8%)였다. 2위는 ‘언제 한번 밥(술) 먹자’(37.1%)로 조사됐다.

이어 ‘집에 일이 있어서’(34.5%), ‘몸이 안 좋아서’(30.7%), 상사가 내린 지시가 이해되지 않아도 ‘네, 알겠습니다’(28.5%), ‘출근길에 차가 막혔다’(21.4%), ‘거의 다 됐습니다’(18.1%), 귀찮게 하는 상사의 심부름에도 ‘괜찮습니다’(16.8%), ‘요즘 일이 많아서 바빠 죽겠어요’(15.8%), ‘역시(부장, 팀장)님이십니다’(15.7%) 순이다. 직장인들은 주로 근무 태도와 관련해서 상사에게 거짓말을 많이 했다. 거짓말하는 동료나 부하직원을 보면 “알지만 그냥 넘어간다”고 답한 응답자가 68.5%에 달했다. 대부분의 직장인들이 알면서도 모르는 척 서로 속고 속이는 것이다.

한편 CEO도 직원들에게 거짓말을 하기는 마찬가지다. 스카웃이 조사한 바에 따르면 1위는 ‘이 회사는 다 여러분들 것입니다’(25.2%), ‘내년 한 해만 더 고생하자'(21.1%)', '연봉 못 올려줘서 늘 미안해'(13.9%), '우리 회사는 미래가 있으니 다른 생각하지 말게'(12.3%), '사람 하나 더 뽑아줘야 하는데'(8.9%) 순이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24 뉴스 로빈후드 미국주식 주식앱 가입시 무료 주식 1주 file 2017.04.18 933
23 뉴스 아마존 프라임 무료로 쓰는 방법 2015.01.18 1884
22 뉴스 페이스북 Whats app $19 Billion에 인수 file 2014.02.20 4068
21 뉴스 MOST INNOVATIVE IN THE WORLD 2014: COUNTRIES file 2014.01.23 4512
20 뉴스 김미양 "단 한 가지,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다." file 2014.01.17 4240
19 뉴스 美국세청이 한국에 있는 내 계좌를 들여다본다고? 2013.08.04 8630
18 뉴스 미국 영주권 포기해도 미국 연금 받을 수 있다 2013.07.17 9501
17 뉴스 노숙 생활하며 하버드대에 합격한 한인학생 강찬 1 file 2013.07.11 9021
16 뉴스 Salary.com에서 소개한 '비호감' 직장인 베스트 8 2013.06.27 8394
15 뉴스 직장인 수명 연장 방법 6가지 file 2013.06.27 9148
14 뉴스 미국 직장인 70% "현 직장에 불만" file 2013.06.26 9129
13 뉴스 일본 최고 부자 '유니클로' 야나이 회장 1 file 2012.05.25 26374
12 뉴스 워드프레스 - 공짜로 뿌렸더니… 최고 SW 되더라 file 2012.04.28 9746
11 뉴스 팩스 외판원서 1조원 SPANX 여성 CEO 비결…엉덩이? 1 file 2012.04.28 9076
10 뉴스 포에버21 (Forever21) 창업한 장도원· 장진숙 부부 4 file 2011.11.21 16442
9 뉴스 홍성수 (코리홍) - 유니콤시스템스 대표 베벨리힐스 대표 저택 한인 갑부 1 file 2011.07.11 13923
» 뉴스 직장인 가장 많이 하는 거짓말 4 2011.06.16 10790
7 뉴스 美, 고유가에 대중교통 이용객 급증 2011.05.27 9905
6 뉴스 美 직장인들, 60년대에 비해 열량 적게 소모 2011.05.27 9765
5 뉴스 인터넷 리소스 추천링크 1 2011.05.09 24685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LOGIN

SEARCH

MENU NAVIGATION